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자료

K-SURE, 해외수주 확대를 위한 정보 교류의 장(場) 「광화문포럼」 개최
  • 등록일 : 2024.05.30
  • 조회수 : 90

- ‘08년 이후 올해로 35회째···수출기업, 금융기관 등 해외 프로젝트 관계자 참여

- 지역별·산업별 프로젝트 동향 및 지원방안 등 수주 확대를 위한 다각적 논의 이루어져


■ K-SURE(한국무역보험공사의 국내외 공식 콜명칭)는 29일(수) 서울 종로구에서 해외 프로젝트 정보 교류와 수주 활성화를 위한「제35회 광화문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08년 첫 회를 시작으로 K-SURE가 매년 주최하고 있는「광화문포럼」은 수출기업, 금융기관, 법무법인 등 해외 프로젝트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사업 경험과 시장 정보를 공유하는 소통의 장(場)이다.


○ 이날 행사에는 이차전지 등 신산업 및 플랜트 설계, 건설 등 다양한 분야의 수출기업을 비롯하여 국내외 금융기관, 국제금융공사(IFC), 국제투자보증기구(MIGA) 등 해외 프로젝트 전문가 130여명이 참석했다.



■ 포럼에서는 원전 등 대형 프로젝트의 발주 증가, 사우디 ‘비전 2030’ 및 UAE 대통령 방한 등 ‘새로운 중동 붐’을 비롯하여 향후 글로벌 프로젝트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 변화하는 시장흐름을 파악하여 우리 수출기업이 해외 프로젝트에 더 많이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다각적 논의를 진행하였다.


○ 포럼에 참석한 조익노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정책관은 “지난 2월 ‘新산업 정책2.0’에서 설정한 금년도 수출 목표 7천억불 달성을 위해서는 전·후방 수출 효과가 큰 해외 프로젝트에 대한 수출지원이 필수적이며, 이와 관련한 K-SURE의 적극적인 금융지원이 필요하다.”라고 언급하였다.



■ 이에 K-SURE는 ‘24년 주요 추진전략을 소개하며 ▲해외 우량 발주처에 대한 선제적 보증 제공 ▲ 프로젝트별 맞춤형 금융지원 ▲ 대규모 프로젝트의 경우 수주협상 단계에서부터 정책금융 패키지 지원 등을 통해 지난해 달성한 역대급 수출지원 기조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 한편, K-SURE는 ‘23년 해외 프로젝트에 역대 최대인 30조원의 중장기 금융을 지원하며 우리기업의 해외 진출과 프로젝트 수주를 적극 지원하였다. 뿐만 아니라 영국 TXF*가 선정하는 “올해의 글로벌 ECA(수출지원기관)” 1위에 선정되며 해외 프로젝트 지원 역량을 인정받은 바 있다.


* TXF(Trade & Export Finance) : 무역금융 분야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영국 소재 전문조사기관 



■ 이외에도 포럼 참석자들은 지역별 비즈니스 관행과 문화 차이 등을 포함한 각기 다른 해외 프로젝트 추진 경험을 공유하며  해외수주 확대를 위해 필요한 정보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



■ 장영진 K-SURE 사장은 환영사에서 “「광화문포럼」은 해외 프로젝트 금융을 선도하고 있는 각계 전문가분들을 모시고 해외진출 경험 및 주요 시장정보를 공유하는 교류의 자리”라며, 


○ “올해로 이 행사가 벌써 ‘제35회’를 맞이했다는 점은 이미 해외 프로젝트 금융시장에서 중요한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다는 의미이며, 이를 통해 얻게 되는 노하우를 지원정책에 적극 반영하여 해외 프로젝트 수출지원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부서 :  홍보부 고객센터 :  1588-3884

답변을 받을 수 없는 의견함 입니다. 답변을 원하시는 질문은 [고객참여 > Q&A]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채팅상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