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자료

K-SURE, 투르크메니스탄 진출 지원 위해 수출입銀·투르크 대외경제은행(TFEB)과 협력 강화
  • 등록일 : 2024.06.11
  • 조회수 : 39

- 수출입銀·투르크메니스탄 대외경제은행(TFEB)과 금융협력 위한 3자 업무협약 체결

- 세계4위 천연가스 보유 중앙亞 요충지… 산업 다각화에 따른 우리기업 진출 확대 기대



■ K-SURE(한국무역보험공사의 국내외 공식 콜명칭)는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에서 한국수출입은행·투르크메니스탄 대외경제은행(이하 “TFEB”)*과 금융지원 및 상호협력 강화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화) 밝혔다.


  

○ 이번 협약은 윤석열 대통령의 투르크메니스탄 국빈방문을 계기로 양국 간 공동 사업기회를 모색하고, 금융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 TFEB는 대외경제협력 및 국가산업 개발을 목적으로 1992년 설립된 투르크메니스탄 국책은행으로 지난 3일에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제9차 ‘한-투르크메니스탄 경제·무역·과학·기술 협력 공동위원회’를 개최한 바 있다.



■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우리기업이 참여하는 투르크메니스탄 프로젝트에 대한 금융지원과 정보 공유에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 주요 협약 내용은 △ 한국기업 참여 프로젝트 금융지원 협력 △ 원활한 금융지원을 위한 프로젝트 정보 공유 △ 각 기관의 경험과 전문성 공유 등이다. 



■ 이번 협약으로 천연가스 등 풍부한 자원과 더불어 지리적 이점을 갖춘 투르크메니스탄에서 우리 기업의 사업 기회를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투르크메니스탄은 세계 4위* 규모의 천연가스 확인매장량 보유국이며, 카스피해 인근에 위치해 중국, 러시아, 유럽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지리적 장점 또한 갖추고 있다.


* 2020년 기준 러시아, 이란, 카타르에 이어 세계 4위 



■ 한편, K-SURE와 한국수출입은행은 ‘14년 투르크메니스탄 키얀리(Kiyanly) 플랜트 프로젝트*에 각각 11억 달러, 7억700만 달러의 금융을 지원한 것을 계기로 투르크메니스탄 정부 및 TFEB와 우호적 협력 관계를 지속해오고 있다.


* 투르크메니스탄 국영가스회사(Turkmengas)가 키얀리 지역에 에탄 분해설비 및 석유화학제품 생산설비를 건설하는 사업 



■ 장영진 K-SURE 사장은 “투르크메니스탄은 중앙아시아의 대표적인 자원 부국으로 최근 인프라·국방·관광 등 산업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어 양국 경제협력에 따른 매우 큰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 ”향후 우리 기업들의 수주 확대와 투르크메니스탄의 여러 개발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덧붙였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부서 :  홍보부 고객센터 :  1588-3884

답변을 받을 수 없는 의견함 입니다. 답변을 원하시는 질문은 [고객참여 > Q&A]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채팅상담